맘스쿨

육아/교육 | 개학 더는 미룰 수 없어…교육부, 등교 개학과 온라인 개학 함께 고려

등록일 2020-03-26 20:38

조회수 1,608

글자확대 글자축소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원격수업도 정규수업 인정 방안 검토
*온라인 강의 중인 교수 [사진 제공=연세대]

4월 6일로 예정됐던 개학이 얼마 남지 않은 가운데, 코로나19 감염증 상황에 따라 교육부가 등교 개학과 '온라인 개학'을 동시에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그 방안으로 원격수업을 학교의 정규 수업일수로 인정하는 원격수업 체제를 구축할 예정이다. 

정부는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로 안전한 신학기 개학을 준비 중이었다. 그러나 학교나 지역 사회에서 학생이나 교직원이 감염될 경우 휴업이 연장될 가능성에 대한 대비가 필요해져 이 같은 방침을 세웠다.  

그동안 교육부는 개학 연기에 따른 학습공백을 최소화하기 위해 교사와 학생 간 소통을 위한 온라인 학급방을 개설하도록 하고, 학생의 자율학습을 위한 온라인 학습자료를 확충해 왔다. 

정부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학습 공백 장기화를 방지하기 위해 '원격수업운영 기준안'을 마련하고, 장기적으로는 온-오프라인 융합 수업 등 미래형 수업모형을 확산할 계획이라고 3월 25일 발표했다.

원격교육을 지원하기 위해 교육부는 시도교육청, 한국교육학술정보원(KERIS), 한국교육방송공사(EBS) 등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추가 개학 연기 발표로 인한 국민들의 우려를 해소할 방안으로 e학습터, EBS온라인클래스 등 공공서비스 안정화 및 교육 콘텐츠의 지속 확충, 교사의 역량 제고, 소외학생 정보격차 해소 등 학교의 정규 수업에 준하는 원격 교육을 위한 지원을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 

교육부 관계자는 "이번 계획을 기반으로 대표적인 온라인 학급방 운영 체계인 e학습터, EBS온라인클래스의 기반 시설을 증설해 안정적인 서비스 운영에 대비하겠다"고 밝혔다. 

*에듀진 기사 링크: http://www.edujin.co.kr/news/articleView.html?idxno=32672 

잠재력 깨우는 청소년 매거진 월간 '톡톡' 구독 신청 클릭!

 


에듀진 기사 원문: http://www.edujin.co.kr/news/articleView.html?idxno=32672

목록

포미비앤엠

  • 상호명:(주)포미비앤엠 대표이사:정해춘 사업자 등록번호:527-86-00343 통신판매신고:제 2018-서울성동-0229호
  • 주소: 서울특별시 성동구 성수일로8길 5 서울숲SKV1타워 2004호 고객지원 E-mail:momschool4u@gmail.com
  • Copyright (c) 2000-2020 formebnm.co.kr rights reserved